블로그 이미지
제시카

안녕 !

Rss feed Tistory
신변잡기/군딩 2008.08.03 21:17

20071026_회식

점심. 중대회식차 삼겹살을 구어 먹었다. 라기보단 굽힌 삼겹살을 먹었다.
정비를 마치고 내려오다보니 고기 굽는. 라기보단 태우는 냄새가 진동한다.
이 싸람들 도대체 고기를 어떻게 굽는거냐. 라기보단 어떻게 태우는거냐.
취사장 뒤 고기 태우는 현장엘 가보니 화덕. 이라기보단 구덩이를 파놓고
숯불에 대리석판을 얹어놓고 고기를 굽고. 라기보단 태우고 있었다.
호오 그럴듯하게 먹는데? 쌈채소가 없는게 좀 아쉽. 다기보단 관계치 않는다.
누릇누릇하게 잘 구어진 녀석만 골라다 먹었다. 라기보단 삼켜댔다.
김치와 같이 두루치기를 해놓는 바람에 익은건지 아닌지 알 수 없는 불판의 고기는 뒤로하고
고기 따로 김치 따로 놓여있던 고기만 먹어줬다.
숯불에 감자까지 넣어돟고 할건 다 한다..
크킁.. 배불리 먹으려다 적당히 먹다보니 입에서 단내가 풍겨오기 시작해서 그만-
살찌겠다.. 킁
고기
여행 Travel/일본 Japan 2007.02.14 12:58

여섯째날 - 어두워진 삿포로 눈축제 현장 1 _ 스스키노의 빙상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조명을 비춰주니 대낮의 그것보다 훨씬 보기 좋은 느낌.
가라오케도 있고 술집도 있다. 술집아가씨 이쁘다며 사진을 찍으려 했지만
좀처럼 완쿤과 나 쪽을 바라보지 않아서 안타까워했었다.
참이슬을 보고 놀랬다.

정리하기, 손떨린걸 추려내기 벅차서 그냥 올린다.
안그래도 손 떨리는데 추워서 더 떨렸다. 덜덜덜
TOTAL 698,399 TODAY 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