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제시카

안녕 !

Rss feed Tistory
신변잡기/군딩 2009.01.01 10:08

20080515_근무지원 끝

중댈 복귀하기로 계획된 날이라
아침 점호를 마치고 짐을 다시 꾸렸다.
내일이면 발칸 아해들도 진지교대하는 날이라 진지 전체가 어수선하다.
거기다가 다른 부대에서 훈련한다며 통신장비를 설치해놓아
안그래도 좁아터진 진지가 짐과 차량 따위로 복잡해졌다.
또 거기에 산 중턱의 농장에 사는 듯한 하이브리드 견종까지 올라와
진지 상주 깜둥이랑 싸우고 누렁이 한마리는 목줄을 풀고 탈출해
온 진지를 누비고 다니는데 꼴에 상상임신까지 한 상태다.
그 와중에 중대에서 신호가 와서 나 복귀 안시킨댄다.
에.. 그럼 며칠 더 살죠 뭐. 속옷만 준다면...
여름을 대비해 관측초소에 모기 방충망을 설치하는 걸 도와주는데
캡틴이 와서 나더러 안가냐고 묻는다. 오호 의사소통이 안되었군.
냉큼 짐을 싸서 차에 올라 지긋지긋한 경계근무로부터 탈출이다.
돌아가는 길에 다른 진지를 들러 동기놈들을 오랜만에 봤다.
반갑구나. 전역하면 안 보겠지만...

근무지원 와서 할 일 없으니 일기는 잘 쓰는구나.
,
TOTAL 717,736 TODAY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