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제시카

안녕 !

Rss feed Tistory
Et Cetera 2007.01.18 11:11

싸이월드 방문자 추적 프로그램

http://www.ohmynews.com/articleview/article_view.asp?at_code=386235

드디어 인터넷 뉴스에 기사화 되었다.

쓸 줄 아는 사람만 쓴다는 것도 꺼름칙 했고,
그렇기에 추적법을 알고있는 커뮤니티에 공개했고.

딱히 퍼지기를 바란건 아니지만. 분명히 퍼질거라 예상했고. 또 그렇게 되었다.

방법을 공개한지
, 벌써 2주나 지났다.

공개 당일 몇몇 블로그나 개인적인 공간에 추적법이 올라오고
일주일동안 컴퓨터 관련 커뮤니티에
그다음 일주일동안은 온갖 사이트 자유게시판따위엔 방문자 추적법 이야기가 나돌았다.

싸이월드측에 질문도 했었다. 왜 이런게 퍼지고 있는데 막지 않느냐고.
싸이월드측은 짤막한 답변만 보내왔다. 스크린 샷을 찍어오라고.

어떤 스크린샷을 찍으란 말인가. 하곤 그냥 넘어갔다.
이런걸 그냥 둘거면 아예 싸이월드 쪽에서 소스를 만들란 말이다.

뉴스 기사를 보니 이제서야 막은 듯 하다. 또 뚫리겠지.
하지만 미니룸이나 스토리룸에 XSS를 심는 방법은 막았을려나?
발등에 떨어진 불밖에 끌 생각을 안하지.



만세! 드디어 공개된 방법은 완전히 막혔다.!
이제 또다른 방법을 찾아 널리 퍼트려야 다 막히겠지!


참고 ; http://monolo9.com/entry/싸이월드-방문자-추적하기
펌/뉴스 2007.01.05 09:50

공정위 교제기준 "남녀 2번 만나면 사귄것"

남녀간의 교제가 시작됐다는 것은 무엇을 기준으로 판단할까.
다소 무미건조하게 들릴 수 있겠지만 공정거래위원회가 내린 정의에 따르면 남녀가 두 번 이상 계속해 만나면 일단 교제라고 볼 수 있다.

4일 공정위가 공개한 `결혼정보업 표준약관`은 이 같은 남녀간의 교제와 소개, 결혼관련 정보 등에 대한 명시적인 정의로 관심을 모았다.

우선 공정위에 따르면 `소개`는 남녀간에 결혼상대방을 구하기 위한 만남을 주선하는 것이다.

그리고 `교제`는 소개로 만난 남녀가 2회 이상 계속해서 만나는 것을 의미한다.

일단 두 차례 이상 만남이 이어지면 서로 교제가 시작됐다고 보는 것이다.

아울러 공정위는 남녀가 교제과정에서 지켜야 할 의무와 권리도 명시했다.

표준약관은 이미 다른 사람과 교제중이라면 소개를 받기 전에 미리 만남을 보류해줄 것을 얘기해야 한다고 밝히고 있다.

만약에 이러한 의무와 권리를 지키지 않으면 만남을 주선하는 결혼정보업체 같은 곳에서는 이를 불공정거래로 보고 파기할 수 있도록 약관에 규정했다.

소위 말하는 `양다리`는 하지 말라는 얘기다.

공정위는 또한 결혼함에 있어서 당사자간에 확인할 필요가 있는 개인정보로 학력 직업 병력 등을 꼽았다.

이 정도는 기본적으로 서로 알고 있어야 한다는 것이다.

한편 공정위는 최근 회원이 장애인이라는 이유로 결혼정보업체가 계약을 해지할 수 없도록 `결혼정보업 표준약관`을 개정했다.

신체장애를 결혼에 부적합 또는 결격 사유로 규정하는 것은 옳지 않다는 국가인권위원회 권고를 받아들인 것이다.

                                                         

남녀간의 만남도 거래..인건가..

펌/뉴스 2007.01.05 09:10

‘지름신’은 머리 한가운데 산다

컴퓨터를 하다가 뒤를 잠깐 돌아봤더니 마망께서 보고 있던 신문에 "‘지름신’은 머리 한가운데 산다" 기사가 있어서, 있다가 읽어야지. 하곤 모 커뮤니티 사이트에 들어갔더니, 최근 글에 그 기사가 있기에 낼름 퍼왔다.

http://www.donga.com/fbin/output?n=200701050046

TOTAL 718,988 TODAY 13